캐딜락 글 2탄, 캐딜락 코리아의 행태

안녕하세요 어제 캐딜락에 대한 글을 썼던 사람입니다.

 

많은 분들이 글 읽어주셔서 베스트까지 갔네요. 아무쪼록 캐딜락은 구매하지 마셔서 피해보시지 말길 바랍니다. 제가 또한번의 글을 쓰는 이유는 이번 일로 여러가지 알아보다가 캐딜락이 정말 황당한 짓을 하고 있어서 이를 또 고발하고자 합니다.

 

캐딜락도 잘 아시겠지만 다른 브랜드 BMW나 아우디처럼 폭풍할인의 대가입니다. 거기에 때때로 비용을 주고 추가하는 서비스 연장이 아닌 프로모션 형태로(주로 재고 떨이 할때 그럽니다) 보증 연장을 해줍니다.

3년 6만 KM 보증 기본에

1년 2만 연장하여 4년 8만이거나

2년 4만 연장하여 5년 10만이거나

 

다른 브랜드들도 그런지 모르겠지만 캐딜락은 보증이 연장되었더라도 3년 6만이 지나면 연장된 기간동안 총액 1천만원 이상의 보증은 안된다고 합니다. 한건에 천만원자리가 아니고 총액입니다(수리 시 누적 총액).

 

더 어이가 없는건 지금 제가 아는 오너들 그 누구도 해당 혜택을 가지고 있으면서 차량 구매시 본사나 딜러쉽으로부터 단 한번도 안내받은 적이 없다는 겁니다. 

 

GM 고객센터에 전화하여 문의하면 이 말만 남습니다. 회사 자체 내규에 의해 총액 1천만원으로 한정되어 있는 점 안내드립니다, 끝. 

 

수입차에서 보증 1천만원 한도의 1~2년 보증연장이 가당 키나 한건가요? 사이드미러 하나 교체시 100만원, V의 경우 프론트 카본립 교체시 350만원정도하고 우리의 유리 MRC 한개당 100만원 넘는 것으로 아는데, 제일 황당한거는 구매시 딜러쉽에서는 이에 대한 얘기가 단 하나도 없고 차 팔아 먹고 회사내규라니?

 

캐딜락은 그렇게 차 팔아먹고 담당 딜러 다 날라가고 서비스 센터 날라가고 서울권 남은 2개의 딜러쉽에서 M&M(송파), A&G(성수) 다 몰려서 차량 언제 수리 될지 모르겠다는 얘기나 하고 있고 수리했다고 말해서 가보면 운행해서 나오면 그대로인 이런 수리는 ? 도대체 어느 브랜드가 하던가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Author

Lv.8 8 헬조선  실버
9,396 (17.4%)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